중국에 유출된 주민번호, 개인들도 확인할 수 있다
2011/08/03 14:32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미투데이로 기사전송 다음요즘으로 기사전송


최근 발생된 네이트의 회원정보 3500만건 유출사고로 인하여 개인정보 유출확인을 하고자 하는 국민들이 많아졌다.

중국의 검색포털 사이트인 바이두, 소소, 시나 등에서 ‘한국실명신분증번호(韓國實名身分證號碼)’를 중국어로 검색하자 무려 관련 링크가 139만여건이 나왔고 문서 파일에는 한국인의 개인정보가 담겨져 있었다.

그 동안 중국 해커들에 의하여 개인정보가 해외로 빠져나간 것은 많이 알려져 있는 사실이다. 그러나 알고 있으면서 확인 할 수 없다는 것은 답답한 일이다. 이러한 해결방법으로 인포스캔을 이용하면 중국어를 사용하지 못하는 개인들도 자신의 개인정보가 유출된 중국사이트를 손쉽게 확인 할 수 있다.

네이버 자료실에서 인포스캔을 다운로드 한 후 인터넷 유출확인 메뉴에 기자의 주민번호를 입력하여 검색한 결과 주민번호가 유출된 55건의 사이트를 확인 할 수 있었다. IMG1(사진1)은 진단된 결과를 보여주는 화면이다.

검색된 웹문서를 확인 한 결과 바이두, 소소, 시나닷컷 등 대부분 중국의 포털사이트로 연결이 되었으며 그중 한 페이지에는 기자를 포함한 197명의 성명과 주민번호가 고스란히 노출되어 있었다. 개인의 성명과 주민번호가 누구나 쉽게 이용 할 수 있게 노출되어 있어 그 심각성은 엄청났다. 중국 포털사이트 시나닷컴 캡처 화면- IMG2(사진2)의 화면상의 개인정보 외 더 많은 한국인의 개인정보가 노출되어 있었다.

이러한 사태를 지켜본 경찰청 관계자는 다음과 같은 개인정보 유출 대처법(http://polinlove.tistory.com/2801)을 제시했다.
1. 비밀번호변경 및 개인정보 관리
2. 인터넷에 노출되어 있는 개인정보 찾아주는 프로그램 이용
3. 네이트 메일 자동열람 (미리보기)을 통한 스팸메일 해킹통로 네이트메일시스템 변경
4. 개인정보유출의 2차적 피해, 보이스피싱 주의
5. 명의방지 서비스로 내 금융정보 실시간 관리
6. 개인정보유출의심되면 118, 우려되면 아이핀 사용

개인정보는 말 그대로 자신이 지켜야 할 소중한 재산이다. 이러한 중요한 사실을 하루 빨리 깨닫고 유출된 개인정보로 2차 피해가 발생되지 않도록 개인 스스로가 노력할 필요가 있다. 또 개인정보보호를 위하여 무료로 제공하는 여러가지 서비스들은 적극 활용해야 한다.
자료출처 : 한국모바일인증

사회안전신문 - www.safenews.co.kr

[ 세이프뉴스 press@safetv.co.kr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safetv119@naver.com
세이프뉴스 - 안전한 대한민국을 위해 함께해요!(safenews.co.kr) - copyright ⓒ 사회안전신문.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댓글달기

동영상

화제의 동영상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주식회사 사회안전신문 (http://safenews.co.kr) | 신문등록번호 : 서울특별시-아-01727 | 등록일자 : 2011년 8월 4일
    발행일자 : 2011년 8월 13일 | 대표이사 : 이용원 | 발행인 : 김은희 | 편집인 : 이용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주원
    Ω 157-861   서울특별시 강서구 염창동 240-21 우림블루나인비즈니스센터 A동 1501호
    사업자등록번호 : 109-86-30275 | | 통신판매업신고 : 제2011-서울강서-0726호 | 제호 : 사회안전신문
    대표전화 : 070-8115-9119 [ 오전 9시30분~오후 6시30분 / 토,일,공휴일 제외 (12시~1시 점심) ] |  safetv119.naver.com
    Copyright ⓒ Since 2011 (주)사회안전신문  safenews.co.kr  All right reserved.
    사회안전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