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CJ헬로비전과 스마트TV 엔터테인먼트 방송 콘텐츠 협력
2011/07/17 17:03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미투데이로 기사전송 다음요즘으로 기사전송
삼성전자, CJ헬로비전과 스마트TV 엔터테인먼트 방송 콘텐츠 협력
2011년07월17일    보도자료출처: 삼성전자
 

“이제 삼성 스마트TV로 펀(Fun)하게 VOD를 즐긴다!”

삼성전자가 국내 N-스크린 방송서비스 대표주자인 CJ헬로비전과 손잡고 스마트TV 콘텐츠를 대폭 확대하며 스마트TV 라이프를 이끌어 간다.

삼성전자와 CJ헬로비전은 지난 14일 삼성전자 서초사옥에서 ‘스마트TV 협력 협약’을 맺고, 삼성 스마트TV 콘텐츠 확대를 위한 서비스 제휴에 협력하기로 했다.

삼성전자와 CJ헬로비전은 내달 말부터 CJ헬로비전의 ‘티빙(tving)’ 서비스를 즐길 수 있는 스마트TV 애플리케이션 서비스를 시작할 계획이다 ‘티빙’은 국내 최초로 140여 개의 실시간 방송과 15,000여 편의 방송, 영화 VOD를 PC, 스마트폰, 태블릿PC에서 언제 어디서나 즐길 수 있는 CJ헬로비전의 프리미엄 동영상 서비스다.

삼성 스마트TV 고객들은 ‘티빙’ 앱을 통해 Mnet, 온게임넷, XTM, tvN, 온스타일, Olive, 바둑TV 등 ‘티빙’을 통해 방영되는 음악, 게임, 익스트림스포츠, 라이프스타일 등 1만 여 편에 이르는 풍성하고 다양한 콘텐츠를 손쉽게 볼 수 있게 됐다.

삼성전자와 CJ헬로비전은 전 국민의 이목을 집중시킨 오디션 프로그램 ‘슈퍼스타K 시즌 3’ 방영에 발맞춰 참가자 인터뷰, 이모저모 등 생생한 현장 스토리를 제공하는 것을 비롯해 최근 방영을 시작한 ‘코리아갓탤런트’, ‘롤러코스터’ 등 ‘티빙’이 보유한 다양한 방송 콘텐츠를 삼성 스마트TV를 통해 즐길 수 있게 되어 고객들의 뜨거운 반응이 기대된다.

특히, ‘티빙’ 계정 하나로 PC는 물론, 스마트폰, 태블릿PC, 스마트TV 등 모든 스마트 기기에서 VOD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어 언제 어디서나 VOD 콘텐츠를 자유롭게 즐길 수는 N-스크린 서비스가 가능하게 된다. 예를 들어, 집에서 스마트TV로 감상하던 VOD 콘텐츠를 지하철이나 버스에서 스마트폰이나 태블릿에서 바로 다음 장면부터 이어서 시청할 수 있게 된다.

CJ헬로비전 최병환 티빙사업추진실장은 “전 세계 TV시장을 선도해 온 삼성 스마트TV에 프리미엄 방송 콘텐츠를 국내 최초로 N-스크린 서비스로로 제공해 온 ‘티빙’의 노하우를 더해 더욱 많은 고객이 보다 스마트하게 방송 프로그램을 시청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영상전략마케팅팀 이상철 전무는 “이번 CJ헬로비전과의 제휴로 고객들에게 삼성 스마트TV에서만 누릴 수 있는 차별화된 콘텐츠 서비스를 추가로 제공할 수 있게 됐다”며, “삼성전자는 지역별로 특화된 애플리케이션 외에도 3D VOD 서비스 등 차별화된 콘텐츠 확보를 위해 더욱 노력해 스마트TV 신드롬을 주도할 것”이라고 말했다.

삼성전자는 ‘티빙’ 앱을 출시를 앞두고 스마트TV 구매 고객에게 ‘티빙’ 서비스를 무료로 체험할 수 있는 쿠폰을 제공하는 프로모션을 실시할 예정이다.
[ 세이프뉴스 press@safetv.co.kr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safetv.co.kr
세이프뉴스 - 안전한 대한민국을 위해 함께해요!(safenews.co.kr) - copyright ⓒ 사회안전신문.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댓글달기

동영상

화제의 동영상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주식회사 사회안전신문 (http://safenews.co.kr) | 신문등록번호 : 서울특별시-아-01727 | 등록일자 : 2011년 8월 4일
    발행일자 : 2011년 8월 13일 | 대표이사 : 이용원 | 발행인 : 김은희 | 편집인 : 이용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주원
    Ω 157-861   서울특별시 강서구 염창동 240-21 우림블루나인비즈니스센터 A동 1501호
    사업자등록번호 : 109-86-30275 | | 통신판매업신고 : 제2011-서울강서-0726호 | 제호 : 사회안전신문
    대표전화 : 070-8115-9119 [ 오전 9시30분~오후 6시30분 / 토,일,공휴일 제외 (12시~1시 점심) ] | press@safetv.co.kr
    Copyright ⓒ Since 2011 (주)사회안전신문  safenews.co.kr  All right reserved.
    사회안전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