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문학세상, 제39회 한국문학세상 신인상에 이완우·송덕영·이순애 선정
2020/07/31 16:05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미투데이로 기사전송 다음요즘으로 기사전송
종이 없는 작가 등용문으로 3차례 등단지도 후 당선자 결정
공모전 투명 심사 시스템에 응모한 작품, 심사위원이 비밀 코드로 접속해 심사 후 예선 통과자, 등단지도 과정 합격해야 당선자로 결정되는 방식

왼쪽부터 제39회 한국문학세상 신인상 당선자 이완우 시인, 송덕영 시인, 이순애 아동문학가
왼쪽부터 제39회 한국문학세상 신인상 당선자 이완우 시인, 송덕영 시인, 이순애 아동문학가

서울--(뉴스와이어) 2020년 07월 30일 -- 한국문학세상(회장 김영일)은 6월 1일부터 한 달간 국민을 대상으로 <제39회 한국문학세상 신인상> 작품을 인터넷으로 공모해 3명을 당선자로 선정했다.

김영일 심사위원장(수필가/시인)은 당선자로 시 부문에 이완우(72세)와 송덕영(62세, 진접농협)을, 동시 부문에 이순애(56세)를 선정했다고 밝혔다.

김영일 위원장은 다음과 같이 심사평을 밝혔다.

이완우 시인은 시 ‘밥 먹어라’ 외 2편을 통해 고향집 굴뚝에서 밥 짓는 연기가 뭉글뭉글 나오고 해가 서산으로 넘어갈 때까지 밖에서 뛰어놀던 아이에게 어서 빨리 들어와 밥 먹으라며 사리문 담장너머로 불러대는 어머니의 낭낭한 목소리를 시골적인 풍경으로 묘사하며 감동을 끌어 냈다.

송덕영 시인은 시 ‘상념(想念)의 지옥(地獄)’ 외 2편을 통해 마음에 품고 있던 생각을 알에서 덜 여문 생(生)의 흔적으로 표현했다. 어딘지 모를 껍데기를 타고 가는 망망대해가 고뇌의 흔적이라며 자주 바뀌는 생각을 모래성에 비유하고 집을 몇 채나 짓고 허물기를 반복했다며 형상화를 연출했다.

아동문학가 이순애는 동시 ‘토리 이야기’ 외 2편을 통해 반려견이 졸고 있는 것을 보고 주인이 장난삼아 이름을 불러 보았더니 두 귀를 쫑긋 거리고 고개를 갸웃갸웃거리다가 함박웃음으로 뛰어오는 모습을 아기자기한 동심으로 끌어낸 점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

김 위원장은 “이번 당선자들은 비록 늦게 문단에 등단하지만, 오랫동안 등단의 꿈을 이루기 위하여 글쓰기 수련을 해온 것이 한국문학세상 창립 정신인 ‘눈보라를 뚫고 꽃피운 호연지기’와 일치하고 작품에서 풍기는 진취적 기상이 높은 평가를 받아 당선자로 결정된 것”이라고 말했다.

아쉽게도 수필과 소설 부문에서는 당선자를 내지 못했다.

한국문학세상은 <제39회 한국문학세상 신인상> 당선자가 향후 생활문학이나 내 책 갖기(시집, 수필집, 소설집 등) 출간을 신청할 경우, 소량 출간 시스템으로 저렴하게 출간할 수 있도록 지원해 준다.

한편 한국문학세상은 2001년 온라인을 기반으로 출범했으며 세계 최초로 각종 공모전(백일장, 독후감, 글짓기 등)을 인터넷으로 접수하고 심사와 당선작까지 즉시 처리할 수 있는 문학대회 운영시스템(발명특허 제10-0682487)을 구축해 운영하고 있다.

특히 백일장 대회 개최가 어려운 공공기관이나 기업, 학교 등의 각종 백일장 접수와 심사대행, 수상작까지 책으로 출간하는 원스톱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한국문학세상 개요

한국문학세상은 순수 생활문학을 추구하며 눈보라를 뚫고 꽃피운 설중매문학의 기본 정신으로 한국의 디지털 문학을 개척해 온 선두 주자이다. 특히 세계 최초로 각종 공모전(백일장, 독후감, 글짓기 등)을 인터넷 상에서 접수와 채점, 당선작까지 즉시 처리할 수 있는 ‘문학대회 운영시스템’을 발명(특허 제10-0682487, ‘07.2.7)하여 지자체(공공기관)나 단체의 백일장 심사를 대신해 주고 있다. 투명심사 등단제도를 운영하여 문학에 재능이 있는 신인들을 적극 발굴, 등단의 길을 열어 주고 있으며, 개인저서 ‘출간시스템’을 도입해 국민에게 생활문학(개인저서)을 저렴하게 출간해 준다.
웹사이트: http://www.klw.or.kr
[ 김소영 rejoice@safetv.co.kr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safetv.co.kr
세이프뉴스 - 안전한 대한민국을 위해 함께해요!(safenews.co.kr) - copyright ⓒ 사회안전신문.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댓글달기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화제의동영상

    화제의 동영상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주식회사 사회안전신문 (http://safenews.co.kr) | 신문등록번호 : 서울특별시-아-01727 | 등록일자 : 2011년 8월 4일
      발행일자 : 2011년 8월 13일 | 대표이사 : 이용원 | 발행인 : 김은희 | 편집인 : 이용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주원
      Ω 157-861   서울특별시 강서구 염창동 240-21 우림블루나인비즈니스센터 A동 1501호
      사업자등록번호 : 109-86-30275 | | 통신판매업신고 : 제2011-서울강서-0726호 | 제호 : 사회안전신문
      대표전화 : 070-8115-9119 [ 오전 9시30분~오후 6시30분 / 토,일,공휴일 제외 (12시~1시 점심) ] | press@safetv.co.kr
      Copyright ⓒ Since 2011 (주)사회안전신문  safenews.co.kr  All right reserved.
      사회안전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