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PCI 2017보고서: 도쿄, 싱가포르, 서울, 홍콩, 시드니를 세계 10위권 도시에 선정
2017/10/12 14:02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미투데이로 기사전송 다음요즘으로 기사전송
베이징과 상하이는 경제력에서 높은 점수 획득

도쿄--(Business Wire/뉴스와이어) 2017년 10월 12일 -- 도쿄 소재 선도적 도시 개발 업체인 모리 빌딩(Mori Building)의 모리기념재단(Mori Memorial Foundation)이 설립한 연구소인 도시전략연구소(Institute for Urban Strategies)가 도쿄, 싱가포르, 서울, 홍콩, 시드니 등 아시아 태평양 지역 주요 5개 도시를 세계 10위권 도시로 평가한 2017년 세계 도시 국제경쟁력지수(Global Power City Index, GPCI) 보고서를 발간했다.

2008년부터 매년 발표된 GPCI 연차 보고서는 도시의 ‘흡인력(magnetism)’, 즉 전세계의 창의적인 인재와 기업체들을 끌어들일 수 있는 전반적인 역량에 따라 세계 44개 주요 도시를 평가하여 순위를 정한다. 이들 도시는 경제력, 연구개발(R&D), 문화적 상호작용(Cultural Interaction), 거주적합성(Livability), 환경, 접근성(Accessibility)등 6개 부문 평가 결과를 바탕으로 순위를 매긴다.

작년에 파리를 제치고 3위에 오른 도쿄는 ‘문화적 상호작용’과 ‘접근성’부문에서 더 높은 점수를 받아 2위인 뉴욕과의 격차를 좁혔다. 싱가포르는 ‘거주적합성’ 부문을 제외한 모든 부문에서 10위권에 포함돼 아시아에서 전반적으로 가장 균형 잡힌 도시 중 하나로 평가됐다. 특히 싱가포르는 주로 풍부한 녹지대와 우수한 대기 품질에 힘입어 ‘환경’부문에서 3위를 차지했다. 서울은 등록된 특허 건수와 연구 인력이 많아서 ‘연구개발’부문에서 높은 평가를 받아 전반적 순위에서 6년 연속 6위를 기록했다. 홍콩은 전반적 순위가 7위에서 9위로 낮아졌지만 ‘접근성’ 부문에서 계속 높은 점수를 유지했으며 시드니는 ‘거주적합성’에서 평가 점수가 크게 올라 7년 동안에 처음으로 전반적 순위 10위권에 진입했다.
 
중국의 양대 도시인 베이징과 상하이는 인구 규모와 GDP(국내총생산) 수준 및 이들 도시 안에 있는 세계 500대기업의 수를 바탕으로 ‘경제력’부문에서 높이 평가돼 각각 3위와 5위를 차지했다. 또 상하이는 취항하는 국내 및 국제 항공편을 통해 도착 또는 출발하는 승객의 수가 많아서 ‘접근성’부문에서 3위를 기록했다. 순위 평가에 포함된 다른 아시아 도시들은 오사카(26위), 쿠알라룸푸르(31위), 방콕(33위), 타이페이(36위), 후쿠오카(37위), 자카르타(41위), 뭄바이(42위) 등이다.
 
모리기념재단의 이치카와 히로오(Hiroo Ichikawa) 상임이사는 “싱가포르는 아시아의 다른 신흥 도시의 모범”이라며 “대부분의 아시아 도시들은 ‘경제력’과 ‘접근성’부문에서 높은 성과를 보이고 있지만 진정으로 흡인력 있는 도시가 되려면 ‘연성’의 매력을 향상시킬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츠지 신고(Shingo Tsuji) 모리기념재단 이사 겸 모리 빌딩 최고경영자(CEO)는 “오늘날 세계적 도시들은 단순히 우수한 사업 환경만을 제공하려고 하지 않고 높은 품질의 주거 환경, 다양한 문화 및 소매 시설, 스트레스를 받지 않게 하는 교통망, 풍부한 자연 환경 등 더욱 향상된 생활 방식을 제공하는데 주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전세계 도시들이 번창하려면 약점을 극복하면서 강점을 극대화할 필요가 있다”며 “그렇게 함으로써 전반적인 흡인력을 강화하고 전세계로부터 인재와 투자를 유치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자세한 내용은 http://www.mori-m-foundation.or.jp/english/ius2/gpci2/index.shtml 참조.

모리기념재단의 도시전략연구소는 2007년부터 치열한 경쟁 관계에 있는 글로벌 도시들의 강점과 약점을 분석하여 매년 GPCI보고서를 발간하고 있다. 자세한 정보는www.mori-m-foundation.or.jp/english/aboutus2/index.shtml#about_strategies 참조.

비즈니스 와이어(businesswire.com) 원문 보기: http://www.businesswire.com/cgi-bin/mmg.cgi?eid=51690376&lang=en

[이 보도자료는 해당 기업에서 원하는 언어로 작성한 원문을 한국어로 번역한 것이다. 그러므로 번역문의 정확한 사실 확인을 위해서는 원문 대조 절차를 거쳐야 한다. 처음 작성된 원문만이 공식적인 효력을 갖는 발표로 인정되며 모든 법적 책임은 원문에 한해 유효하다.]
[ 김소영 kjsyyh@hanmail.net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safetv.co.kr
세이프뉴스 - 안전한 대한민국을 위해 함께해요!(safenews.co.kr) - copyright ⓒ 사회안전신문.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댓글달기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화제의동영상

    화제의 동영상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주식회사 사회안전신문 (http://safenews.co.kr) | 신문등록번호 : 서울특별시-아-01727 | 등록일자 : 2011년 8월 4일
      발행일자 : 2011년 8월 13일 | 대표이사 : 김은희 | 발행인 : 김은희 | 편집인 : 이용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주원
      Ω 157-861   서울특별시 강서구 염창동 240-21 우림블루나인비즈니스센터 A동 1501호
      사업자등록번호 : 109-86-30275 | | 통신판매업신고 : 제2011-서울강서-0726호 | 제호 : 사회안전신문
      대표전화 : 070-8115-9119 [ 오전 9시30분~오후 6시30분 / 토,일,공휴일 제외 (12시~1시 점심) ] | press@safetv.co.kr
      Copyright ⓒ Since 2011 (주)사회안전신문  safenews.co.kr  All right reserved.
      사회안전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