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허청, 페친들이 뽑은 우리나라를 빛낸 발명품 10선 발표
2017/05/18 14:21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미투데이로 기사전송 다음요즘으로 기사전송
대전--(뉴스와이어) 2017년 05월 18일 -- 특허청이 개청 40주년*, 발명의 날** 제 52주년을 맞아 페이스북 친구(페친)들이 뽑은‘우리나라를 빛낸 발명품 10선’을 발표, 최고의 발명품에 훈민정음이 선정됐다고 18일 밝혔다.

*지식재산권 보호 및 특허행정 선진화로 국가경쟁력 향상을 위해 1977년 개청
**발명인의 사기진작, 국민의 발명 의식을 고취하기 위해 1957년 법정기념일로 제정

이어서 우리나라를 빛낸 발명품 2위는 거북선, 3위는 금속활자, 4위는 온돌, 5위는 커피믹스가 차지했다. 뒤를 이어 6위는 이태리 타올, 7위는 김치냉장고, 8위는 천지인 한글자판, 9위는 첨성대, 10위는 거중기가 뽑혔다.

이번 온라인 투표는 지난 2일부터 17일까지 특허청 전문가 그룹이 미리 선정한 발명품 25가지* 중에서 1인당 3가지를 추천하는 방식으로 특허청 페이스북을 통해 진행됐으며, 이용자 570여명이 참여하여 총 1,694개의 유효응답을 얻었다.

*훈민정음, 거북선, 측우기, 앙부일구, 자격루, 거중기, 금속활자, 옹기, 고려청자, 혼천의, 신기전, 온돌, 첨성대, 성덕대왕 신종, 공병우 세벌식 한글타자기, 이태리타올, 커피믹스, 김치냉장고, 한글 1.0, 막대풍선, MP3, 세계 최초 64M DRAM, 포스코 파이넥스 공법, LG 생명과학 팩티브정

페친들이 뽑은 우리나라를 빛낸 발명품 10선 선정배경은 훈민정음은 전체 유효응답의 32.8%를 차지, 압도적인 지지로 최고의 발명품으로 선정됐다. 페친들은 1위에 선정된 훈민정음에 대해 ‘세종대왕과 신하 및 국민이 함께 만든 상생의 이모티콘’, ‘한국인의 자부심과 긍지가 느껴지는 최고의 발명’, ‘이렇게 글을 적게 해주신 세종대왕님께 영광 돌립니다’며 극찬했다.

2위에 선정된 거북선은 유효응답의 18.8%를 차지했다. 거북선은 ‘너무나 대단한 분의 발명 그리고 엄청난 업적’, ‘지금의 우리가 존재하는 이유’라며 지지이유를 설명했다. 3위에 이름을 올린 금속활자는 유효응답의 14.7%를 차지했다. 금속활자는 ‘서양처럼 획기적인 실용화에는 실패했지만 인쇄술 혁명의 선두주자’, ‘금속활자의 발명으로 문명이 활성화됐다’는 의견이 달렸다.

현대사 발명품으로는 커피믹스(5위), 이태리 타올(6위), 김치냉장고(7위), 천지인 한글자판(8위)이 순위에 포함됐다. 이번 투표는 전문가 그룹에서 미리 선정한 25가지 발명품 외에도 김치, 즉석밥, 집회문화 등을 추천한 응답자도 있었다.

한편 특허청 페이스북은 지식재산 대중화와 정책홍보를 목적으로 운영되고 있으며 요철발명왕 웹툰, 지식재산 탐구생활 동영상, 생활꿀팁 검증맨 이벤트 등 특허와 발명에 대한 재미있고 유익한 콘텐츠를 매주 2~3회 게재하며 이용자들의 호응을 얻고 있다.
보도자료 출처: 특허청
웹사이트: http://www.kipo.go.kr
[ 김소영 kjsyyh@hanmail.net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safetv.co.kr
세이프뉴스 - 안전한 대한민국을 위해 함께해요!(safenews.co.kr) - copyright ⓒ 사회안전신문.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댓글달기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화제의동영상

    화제의 동영상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주식회사 사회안전신문 (http://safenews.co.kr) | 신문등록번호 : 서울특별시-아-01727 | 등록일자 : 2011년 8월 4일
      발행일자 : 2011년 8월 13일 | 대표이사 : 김은희 | 발행인 : 김은희 | 편집인 : 이용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주원
      Ω 157-861   서울특별시 강서구 염창동 240-21 우림블루나인비즈니스센터 A동 1501호
      사업자등록번호 : 109-86-30275 | | 통신판매업신고 : 제2011-서울강서-0726호 | 제호 : 사회안전신문
      대표전화 : 070-8115-9119 [ 오전 9시30분~오후 6시30분 / 토,일,공휴일 제외 (12시~1시 점심) ] | press@safetv.co.kr
      Copyright ⓒ Since 2011 (주)사회안전신문  safenews.co.kr  All right reserved.
      사회안전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