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소연 2014년 보험불완전판매율 조사분석, 농협손보·푸르덴셜생명 가장 우수
2015/07/06 15:26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미투데이로 기사전송 다음요즘으로 기사전송
금융소비자연맹(www.kfco.org, 상임대표 조연행, 이하 ‘금소연’)은 2014년 보험사 불완전판매비율을 조사한 결과 소비자가 가입한 보험상품에 불만족하여 해지등을 한 불완전판매비율이 농협손해보험은 1천건당 1건에 불과하였고, 푸르덴셜생명은 1천건당 1.5건에 불과해 불완전 판매비율이 가장 낮아 소비자들에게 상품을 가장 잘 판매 하는 것으로 조사됐다고 발표하였다.

보험 불완전판매비율은 신계약 건수대비 품질보증해지, 민원해지, 무효건수의 비율로 소비자들이 보험상품과 계약에 불만족하여 해지를 요구한 비율로 보험사간 불완전판매비율의 편차가 0.1%에서 1.89%까지 약 19배나 차이를 보이는 것은 보험사간의 계약관리시스템의 현격한 차이를 보여주는 것으로 소비자는 불완전판매비율이 높은 보험사는 선택에 신중을 기울여야 한다고 밝혔다.

손해보험사의 불완전판매비율 업계평균은 0.35%이나 생명보험사는 0.67%로 손해보험사보다 약 2배나 높은 것으로 나타났으며, 판매채널로 보면 설계사는 손보사가 평균 0.25%이나 생보사는 0.59%로 손보사보다 약2.4배나 높았고, 개인대리점도 손보사가 0.17%이나 생보사는 0.72%로 손보사보다 약4.2배나 높았다.

생명보험사는 푸르덴셜생명이 0.15%로 가장 낮은 비율로 나타났으며 이어 농협생명 0.20%,삼성생명 0.23% 순으로 나타났으며, 반면에 흥국생명이 1.89%로 가장 높았고 이어 AIA생명 1.37%, KB생명 1.34% 순으로 높았다.

설계사의 불완전판매비율은 푸르덴셜생명과 라이나생명이 0.08%로 가장 낮았으며 이어 농협생명이 0.2%, 삼성생명이 0.23%로 낮았으며, 반면 흥국생명이 2.26%로 가장 높았고 이어 AIA생명 1.98%, 동부생명 1.94%로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흥국생명은 전년 불완전판매비율이 1.12%에서 1.89%로 약 1.7배나 증가했다.

TM은 흥국생명이 3.11%로 가장 높고 삼성생명이 0.22%로 가장 낮았으며, 홈쇼핑의 경우 농협생명이 3.02%로 가장 높았고 라이나생명이 0.52%로 가장 낮았다.

손해보험사는 농협손해가 0.1%로 가장 낮은 비율로 나타났으며 이어 흥국손해 0.14%, 한화손해 0.16%, 순으로 나타났으며, 반면에 KB손해가 0.65%로 가장 높았고 이어 현대해상 0.55%, 에이스손해 0.41% 순으로 높았다. 특히 대부분 손보사가 불완전판매비율이 많이 감소되고 있으나 KB손해는 오히려 전년 0.35%에서 0.65%로 1.85배나 증가하는 기현상을 보였다.

설계사의 불완전판매비율은 농협손해, 흥국화재, MG손해가 0.1%로 가장 낮았으며 반면, 반면 KB손해가 1.08%로 가장 높았다.

TM은 현대해상이 3.3%로 가장 높고 한화손해가 0.09%로 가장 낮았으며, 홈쇼핑의 경우 KB손해가 2.28%로 가장 높았고 메리츠손해가 0.18%로 가장 낮았다.

판매채널별로는 여전히 TM과 홈쇼핑이 다른채널에 비해 높은 불완전판매비율을 보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생명보험사의 경우 TM의 업계 평균은 1.34% 홈쇼핑은 1.1%로 설계사의 0.59%보다 약 2배나 높은 것으로 나타났으며, 손해보험사는 TM이 1.08%, 홈쇼핑이 0.69%로 설계사 0.25%에 비해 약 2.8-4.3배나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

금융소비자연맹 이기욱 사무처장은 불완전판매비율은 보험사가 보험상품을 소비자에게 정상적으로 판매를 하고 있는지를 보여주는 중요한 지표임에도 비율이 높거나 전년보다 오히려 급증하는 보험사는 문제가 있음을 반증하는 것으로 금융당국의 점검이 필요하며 소비자는 판매채널별로 보험사나 보험상품을 선택할 때 반드시 고려해서 선택해야 된다고 말했다.

이 보도자료는 금융소비자연맹사이트(http://www.kfco.org)에 수록되어 있다.

금융소비자연맹 소개
금융소비자연맹은 공정한 금융시스템의 확보와 정당한 소비자권리를 찾기 위해 활동하는 비영리 민간 금융전문 소비자단체이다.
[ 이주원 ljw31@naver.com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safetv.co.kr
세이프뉴스 - 안전한 대한민국을 위해 함께해요!(safenews.co.kr) - copyright ⓒ 사회안전신문.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댓글달기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화제의동영상

    화제의 동영상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주식회사 사회안전신문 (http://safenews.co.kr) | 설립일 : 201177| 대표이사 : 이용원 | 편집인 및 발행인 : 이용원
      Ω 157-861   서울특별시 강서구 염창동 240-21 우림블루나인비즈니스센터 A동 1501호
      사업자등록번호 : 109-86-30275 | 신문등록번호 : 서울특별시-아-01727  | 통신판매업신고 : 제2011-서울강서-0726호
      대표전화 : 070-8115-9119 [ 오전 9시30분~오후 6시30분 / 토,일,공휴일 제외 (12시~1시 점심) ] | press@safetv.co.kr
      Copyright ⓒ Since 2011 (주)사회안전신문  safenews.co.kr  All right reserved.
      사회안전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